많은 회사들이 회복기에 들어서면 방어적이기 보다는 전략적으로 결정하기 시작하며, 이때 흥망성쇠를 보낸 많은 회사들은 다음과 같은 일반적인 실수를 저지르지 말아야 한다.

1. 실적이 부진한 사업 유지하기
많은 회사들이 해서는 안될 사업을 가지고 있다. 이런 부진한 사업들을 속 편하게 정리하면 가능성이 더 높은 사업에 집중할 수 있다.

2. 성장 지상주의
가능성이 더 높은(신규 사업이 아닐 수도 있다) 확장과 성장에 집중하는 것 보다 기존 사업을 어떻게 강화하고 입지를 다질 수 있는지 고민해야 한다.

3. 비용절감 무시하기
상황이 좋아지면 많은 회사들은 경제환경에 무뎌지고 가격을 올리기도한다. 기업의 생존 문제가 더이상 필요치 않다고해서 비용절감을 멈춰서는 안된다. 어떤 시장에서든 단순함은 자산이 된다.

* 번역: HBR포럼코리아 한상복 회원 (www.hbrforum.org)
* 출처: Harvard Business Review

screen-shot-2016-11-22-at-11-57-35-pm

 

원문보기

Day5: ‘3 Classic Strategy Mistakes to Avoid’

With the recovery under way, many companies arestarting to feel less defensive and more strategic. as you gear up for what’s next, be careful to avoid these common strategy mistakes that have hindered many a company in good times and bad:

1. Keeping underperforming businesses. Most companies have businesses that they should not be in. Put these underperformers out of their misery so you can focus on more promising prospects.

2. Pushing growth. More promising prospects, however, may not mean new businesses. Rather than focusing on expansion and growth, think about how you can shore up your existing business and strengthen your position.

3. Cutting back on cost-cutting. When things improve, many companies start thinking less about the economy and some even raise prices. Don’t stop being frugal just because it’s no longer necessary to survive. Simplicity is an asset in any marke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