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멍쉬멍 #따로또같이 제주아웃팅

제주도로 퇴근합니다

또다시 젠리를 켜봅니다. 많은 멤버들이 서울에 있지만, 조만간 제주도 이곳저곳에서 bump! 메시지가 날아올 생각을 하니 마음이 설렙니다.

 

“올해는 도쿄 말고 다른 곳 한 번 더 안 가나요? 아쉬운데”라는 한 마디에 HFK가 움직였습니다. 바로 이번 시즌 먼슬리아트 멤버인 김대우 님이 General Manager로 계신 “플레이스캠프제주”로 떠나기로요. 플레이스 캠프는 성산 일출봉을 온전히 눈에 담을 수 있는 곳에 있습니다. 보통의 호텔과 다르게 ‘캠프’라고 부르는 이유는 호텔을 중심으로 제주의 문화 콘텐츠를 만끽할 수 있기 때문이죠.(place가 아닌 play+ce라는 사실)

 

 

10월 24일. 제주 아웃팅 단톡방이 만들어지며 11월 14일을 시작으로 18일까지. 하나둘씩 자신의 일정에 맞게 비행기표를 끊기 시작했습니다. 아무것도 없었던 일정표엔 자발적으로 기획된 액티비티들이 채워졌습니다. 숨어있던 제주 맛집 고수들이 나타나 맛집을 쏟아내니 어느덧 모여진 맛집들은 50여 개가 되었고요.

 

(혹시 멤버들이 (직접 가본 곳 중)추천하는 맛집 링크가 궁금하다면 여기로 -> [링크])

 

여행의 시작

 
플레이스캠프로 몰려오는 모습.jpg

14일 부터 한 명, 두 명 제주로 떠나며 다시 젠리가 복작대기 시작합니다. 멤버들은 각자의 일정을 소화하고 또 하나의 자리에서 만나며 따로 또 같은 여행을 이어나갔습니다.

형기스냅 – 바람과의 전쟁
사계생활에서 찍은 정운투어! 배경은 산방산(섭지코지 아님)
지훈님의 뚜(껑) 따(고 달리는)투어
지영님의 뛰멍걷멍 섭지코지 러닝
세미님의 커피먹고 오름 투어
 
로컬을 제대로 느꼈던 맛대장 진희님의 투어

 

우리가 각자 간 곳

액티비티 리더가 장소와 활동을 정하고, 멤버들이 각자 원하는 활동에 조인하는 여행이었어요.

  • 정운님의 아트투어
  • 진희님의 맛대장투어
  • 지영님의 섭지코지 러닝
  • 세미님의 오름투어
  • 슬기님의 돌집투어(를 기획했는데..)
  • 지훈님의 뚜따투어
  • 형기님의 형기스냅

 

우리가 같이 간 곳

스피닝울프의 밤, 섭지코지로의 오후, 플레이스캠프 펜트하우스에서의 저녁, 해녀의부엌 점심

 

아웃팅 나잇

펜트하우스에서 아웃팅 나잇이라니!
주말에 아침 미팅하며 진심을 다해 준비해주신 아웃팅 나잇 준비 멤버들

 

16일 오후 일찍 부터는 준비 멤버들이 만나 아웃팅 나잇을 기획했죠 (아웃팅 전야제, 후야제도 있었던 건 안비밀) 이번 준비 멤버는 다섯 명 중 무려 세 명이 처음 HFK를 등록한 뉴멤버였던 점이 특별했는데요. 그 덕분에 새로운 시즌 멤버와 이전 멤버들이 어색하지 않도록 신경을 많이 쓰신 것이 느껴졌습니다. 누가 시키지 않았는데도 멤버들이 서로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고요.

 

이번 아웃팅 나잇을 잊을 수 없는 이유 중 또 하나는 바로 ‘책 경매 이벤트’. 가장 HFK의 색이 짙은 시간이었습니다. 일반적인 마니또 방식이 아닌 자신이 아끼는 책을 경매로 진행해 원하는 사람이 가져갈 수 있는 형식이어서 주고받는 사람에게 모두 의미 있던 시간이었습니다.

가장 경매가 치열했던 책은? 바로 오늘의 HFK가 있게 한 재윤님의 책! [링크]

그리고 다시 #따로또같이

제주 아웃팅이 마무리 지어가며 평소와 다른 일상을 보낸 멤버들은 많은 아쉬움을 표했습니다. 아름다운 제주 풍경과 특색있고 개성넘치는 문화공간은 물론이고, 언제 우리가 저녁에 잠깐 만나 컵라면 먹고, 아침에 즉흥적으로 뚜따로(뚜껑을 딴 차를 타고) 보말 칼국수를 먹으러 가겠어요.

지난 도쿄 필드트립처럼, 이번 제주 아웃팅도 여행의 가치를 아는 사람들이 서로의 취향을 존중하고 공감하며 함께 여행했습니다.

누군가에겐 평소보다 부지런하거나 여유롭고, 또 다른 누군가에겐 일탈이거나 쉼표기도 했던 제주 아웃팅. 각자의 의미를 가지고 #따로또같이 모이며 서로의 여행에 의미를 더해가는 사람들을 보며 현실을 잠시 벗어나 느슨한 관계의 좋은 사람들과 함께 여행을 떠나야할 이유에 대해 다시금 소중히 생각해보게 되네요. 

+ 여러분들이 #따로또같이 찍어 보내주신 영상은 준철님이 편집해 제작해주셨습니다 👏 준철님 감사드려요!

놀멍쉬멍 #따로또같이 제주아웃팅”의 1개의 댓글

  1. 이진희

    2019 HFK 제주아웃팅, 그 여운은 참으로 오래갈 것 같습니다. 여전히 아웃팅 카톡방은 일상으로 돌아오지 못하고 있네요. 그만큼 소중한 기억이라는 의미겠지요. 고이고이 그 추억을 간직하며 조금 힘들때 함께 꺼내보아요. 우리 #제주우린참멋졌다. #HFK사람들 #HFK시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