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영 과장, KT

회사에서는 ‘전진한다’는 느낌보다는 ‘일상도 사람도 다 그 상태로 멈춰있다’는 생각이 들 때가 많습니다. 그러다가 여기 HBR포럼에 오면 참 부지런하게 자기계발을 하며 커리어를 쌓아가는 사람들이 많아서 놀라게 됩니다. HBR의 여러 주제들을 통해 이런 멋진 분들과 토론하면서 생각의 깊이를 쌓아갈 수 있어 꾸준히 참여하고 있습니다.